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가톨릭대 한반도의료연구소, '남북한 의료융합 준비' 심포지엄 개최

[라포르시안] 가톨릭대학교 한반도의료연구소(이하 한반도의료연구소)는 오는 18일 오후 2시부터 '통일을 위한 남북한 의료융합 준비'를 주제로 3차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현재를 넘어 미래로서 실제 통일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바라봐야 할 선제적인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한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대북 보건의료 전문가들이 발표 및 토론자로 참여해 한반도의 의료 융합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향후 통합의 시대를 어떻게 맞이해야할 것인가에 대한 다각적인 논의가 이뤄질 예정이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최윤석 서울성모병원 순환기내과 교수(前 가톨릭대학교 한반도의료연구소장)가 ‘북한의 심혈관질환 연구 및 관리현황’을, 윤석준 고려대학교 보건대학원장이 ‘독일 통일 사례를 통해 바라본 남북한 보건의료 협력 방안’을 주제로 각각 발표를 진행한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남북한 보건의료체계 역량과 통일을 위한 사전적 격차해소 방안’을 주제로, 김소윤 연세대학교 의료법윤리학연구원장, 김 열 국립암센터 혁신전략실장, 차지호 KAIST 문술미래전략대학원 교수가 각각 패널로 참여해 한반도 보건의료 교류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유튜브 ‘가톨릭대학교 한반도의료연구소’ 채널에서 생중계 될 예정이며, 남북 보건의료에 관심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사전 참가 신청은 가톨릭대학교 한반도의료연구소 페이스북 페이지 내 공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