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고대안암병원 고재철 교수, 통증학회 '최우수 학술상' 수상

[라포르시안] 고재철 고대안암병원 마취통증의학과 교수가 지난 12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 대한통증학회 학술대회에서 최우수 학술상을 수상했다.

고 교수는 ‘어려움이 예상되는 고난이 시술을 위한 사전 시술 시뮬레이션 개발’ (Development of pre-procedure virtual simulation for challenging interventional procedures: an experimental study with clinical application)을 통해 가상 시술 시뮬레이션 개발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수상의 주인공이 됐다.

가상 시술 시뮬레이션 프로그램은 환자의 영상 데이터를 이용해 실제 시술하는 환경을 계산해 가상으로 만들어 낼 수 있다. 특히 이를 통해 의료진은 실제 시술과 동일하게 재현되는 시뮬레이션에서 시술에 사용되는 도구를 직접 삽입함으로써 시술 정확도를 높일 수 있고 환자들은 보다 안전한 시술을 받을 수 있다.

고재철 교수는 앞서 시뮬레이터를 사용해 뼈의 퇴행성 변형으로 인해 시술 난이도가 높던 환자의 경추간공 경막외 신경차단술(Transforaminal epidural injection)·상하복신경총차단술(Superior hypogastric plexus block)·삼차신경절 차단술(Gasserian ganglion block) 등 시술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바 있다.

고재철 고대안암병원 마취통증의학과 교수는 “가상 시술 시뮬레이터는 X-ray 생성을 통해 시술 도구와 해부학적 구조를 매칭하기에 다양한 의료 분야에 적용 가능하다”며 “시뮬레이터를 가상·증강현실(VR·AR) 기술에 접목해 보다 현장감 있고 유의미한 프로그램을 만드는데 힘쓰고 있다. 더 많은 응용을 통해 환자들이 더 정확하고 안전한 시술을 받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