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몰팩바이오, 국제학회서 뇌종양 병리조직 진단기술 소개

[라포르시안] 몰팩바이오(대표 윤길중)는 지난 19일부터 20일까지 서울 JW메리어트 동대문 호텔에서 열린 ‘제6회 국제 디지털병리 & AI 아시아 학회’(6th Digital Pathology & AI Congress Asia) 학술대회에 참가해 인공지능(AI) 기반 뇌종양 병리조직 진단기술을 소개했다고 22일 밝혔다.

몰팩바이오는 기존 1차원적인 분자진단을 넘어 2차원 위치 정보를 활용하는 이미지 기반의 새로운 바이오마커를 발굴하는데 주목하고 거의 모든 분류가 유전자에 기초한 뇌종양 분야 병리조직 진단기술 개발에 집중했다.

윤길중 대표는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아직 국내에 널리 알려지지 않은 뇌종양 병리진단 기술을 적극 소개했다”며 “국내외 디지털 병리 기술시장을 개척하는데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몰팩바이오는 2020년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로부터 AI 훈련 데이터 이미지 합성기술 이전 씨드 투자를 받았으며, 현재 중소기업벤처부 스타트업 투자기반 연구개발 지원사업인 TIPS 과제 및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디지털 병리 기반 암 전문 AI 분석 솔루션 개발과제를 수행하고 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