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K-HOSPITAL FAIR 2022
[KHF 2022] 에이아이트릭스, 응급상황 조기 예측 솔루션 공개

[라포르시안] 에이아이트릭스(대표이사 김광준, 유진규)가 이달 29일부터 10월 1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제병원의료산업박람회’(K-HOSPITAL FAIR·KHF 2022)에 참가해 병원 내 응급상황 조기 예측 솔루션 ‘AITRICS-VC’(이하 바이탈케어)를 선보인다.

바이탈케어는 일반병동 및 중환자실 입원 환자 전자의무기록(Electronic Medical Record)에서 수집한 수치를 바탕으로 병동에서의 급성 이벤트 발생 위험도를 예측하고 그 확신도를 0~100점으로 제공함으로써 위험요인을 사전에 예측해 환자 안전을 향상시키는 에이아이트릭스 AI 모니터링 솔루션이다.

특히 국내 최초로 6가지 생체신호와 11가지 혈액학적 검사 및 기타 환자정보를 기반으로 중환자실에서의 6시간 내 급성상태악화, 일반병동에서의 급성 중증이벤트 및 4시간 내 패혈증 발생 위험도를 예측한다.

현재 에이아이트릭스는 바이탈케어의 식품의약품안전처 인허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요양급여, 한국보건의료연구원 신의료기술평가를 동시 진행 중이며, 올해 하반기 시장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 회사 관계자는 “바이탈케어는 탄탄한 임상연구를 바탕으로 국내 최초로 패혈증·사망 등 다양한 적응증에서 성능을 입증한 에이아이트릭스의 첫 의료기기”라고 설명했다.

이어 “올해 K-HOSPITAL FAIR에 바이탈케어를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며 “에이아이트릭스는 환자들에게 보다 향상된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바이탈케어의 신속한 상용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