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K-HOSPITAL FAIR 2022
[KHF 2022] 병원 의료데이터 통합 관리·활용 ‘w-Teresa’

[라포르시안] 아이알엠(대표 최승욱)은 이달 29일부터 10월 1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제병원의료산업박람회’(K-HOSPITAL FAIR·KHF 2022) 의료정보특별관을 통해 엔터프라이즈 이미징(Enterprise Imaging) 서비스 ‘w-Teresa’를 선보인다.

엔터프라이즈 이미징은 영상을 비롯한 의료데이터를 통합·관리·활용할 수 있는 환경을 의미한다. 기존에는 진료과별 서로 다른 서비스 이용과 데이터 저장 방식 때문에 진료에 필요한 다양한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데이터가 분산돼 환자 진단 또는 의학연구에 활용하는데 한계가 있었다.

w-Teresa는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고자 각 진료과목에서 발생하는 의료영상 및 임상문서를 한데 모아 통합 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는 환자 관련 통합 데이터를 조회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해 더 많은 근거로 치료계획을 수립·결정하는데 일조한다.

또 통합을 위해 영상 표준 기반으로 일원화된 데이터는 효율적인 스토리지 관리와 인력 운영에 효과적이다. 뿐만 아니라 하나의 뷰어에서 환자의 모든 의료 데이터를 참조할 수 있어 다각적인 상태 분석이 가능하다. 이같은 통합 뷰어는 언제 어디서나 데이터를 조회할 수 있도록 웹으로 구현했으며, Thin-Client 기술 기반 고속 영상 조회와 Zero-footprint가 특징적이다.  

w-Teresa는 또한 클라우드 스토리지를 사용해 외부와의 영상 교류가 가능하고, 특히 협력 병원 간 데이터 통합 검색, 데이터 공유를 위한 비식별화, 다양한 문답 형식을 활용한 리포트 커스터마이징 기능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판독센터 솔루션으로 사용하거나 영상분석 인공지능(AI)와 자동 연동으로 판독 워크플로우 개선에도 활용할 수 있다.

최승욱 대표는 “아이알엠의 모든 서비스는 정형·비정형·반정형 등 다양한 의료데이터를 통합 교환할 수 있는 의료 데이터 플랫폼에 기반한다”며 “디지털 전환 시대 글로벌 의료·헬스케어시장 패러다임 변화에 발맞춰 의료데이터 간 상호 연결과 분석으로 임상의사결정지원시스템(CDSS) 지원과 진단 프로세스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