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보건산업진흥원-암젠, '피칭데이’ 우승기업 3개사 선정
‘제1회 진흥원-암젠 피칭데이(Pitching Day)’ 수상기업 3개사

[라포르시안]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직무대행 김영옥 기획이사)은 암젠코리아(대표 노상경)와 혁신기술 및 역량을 갖춘 국내 제약바이오기업 발굴·지원을 위해 지난 2일 ‘제1회 진흥원-암젠 피칭데이(Pitching Day)’를 공동개최해 최종 우승기업 3개사를 선정했다고 14일 밝혔다.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진흥원·암젠이 공동 주관한 피칭데이에는 지난 6월부터 ‘신약 탐색’(Drug Discovery)과 ‘첨단 기술’(Emerging Technology) 분야 혁신기술 및 역량을 갖춘 기업 30여개가 참여했다. 진흥원 1차 심사를 통해 12개 기업이 선정되고 암젠의 2차 심사를 통해 8개 회사가 최종 피칭데이 발표기업으로 선정됐다.

피칭기업 8개사는 암젠 글로벌 알앤디 전문가로부터 ▲바이오믹스(Biomics) ▲바이오로직스(Biologics) ▲RNA과학(RNA Science) 전문 분야별 연계를 통한 프리젠테이션 멘토링 코칭을 받고, 피칭 역량 강화 및 교류의 시간을 갖기도 했다.

이번 진흥원-암젠 피칭데이에서는 바이오의약품 개발의 대가인 암젠 연구개발부(Therapeutic Discovery) 필립 타가리 부회장을 포함한 암젠 소속 멘토 어드바이저와 진흥원 관계자 등 총 10여명의 온·오프라인 심사단이 참여해 8개 피칭기업의 프리젠테이션 및 질의응답, 토론 등 전 과정이 심도 있게 진행됐다.

심사 결과 수지상 세포를 기반으로 한 면역항암제 플랫폼 기술을 소개한 포투가바이오(Fortuga Bio)가 우수한 성장 잠재력을 인정받아 최종 우승자로 선정됐다.

공동 2위는 인공지능(AI) 기반 신약개발 전주기 솔루션 ‘딥시티’(DEEPCT)와 노블 바이오마커 ‘TLBM’을 소개한 바스젠바이오(Basgen Bio)와 앱타머(Aptamer) 기술 기반 난치질환 진단 및 치료제 솔루션을 제시한 사이키바이오텍(Sci-Key Biotech)이 선정됐다.

수상 기업 3곳에는 총 8000만 원 상당의 상금이 지급되며 최종 우승한 포투가바이오에게는 3000만 원 상금과 암젠글로벌 R&D 부서의 멘토십 기회가 특전으로 제공되고 공동 2위 기업에는 2000만 원 상금이 지급된다.

김수아 암젠 의학부 전무는 “피칭에 선정된 8개 기업을 대상으로 진행된 암젠본사 R&D 전문가들의 코칭 프로그램은 실질적 오픈이노베이션을 위한 암젠의 노력이 담겨있다는 점에서 그 가치가 높다”며 “암젠이 생명과학 기반의 연구개발을 통해 세계적 바이오테크놀로지기업으로 성장한 만큼 진흥원과 국내 제약바이오기업과의 네트워킹을 통해 글로벌 헬스케어시장에서 동반 성장하는 새로운 청사진 구축에 지속적인 협력을 추구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용우 진흥원 산업진흥본부 제약바이오산업단장은 “이번 피칭데이는 혁신 신약 개발 기술력이 곧 국가 경쟁력이라는 생각으로 제약바이오기업들의 경쟁력을 재차 확인하는 뜻 깊은 자리였다”며 “앞으로도 진흥원은 암젠과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대한민국 제약산업을 이끌어갈 핵심 기업을 발굴하고 기업들에게 다양한 기회 제공을 위한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