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고대안산병원, 북한이탈주민 위한 의료봉사활동 펼쳐
김동휘 고대안산병원 재활의학과 교수가 환자를 진찰하고 있다.

[라포르시안] 고대안산병원(원장 김운영)은 안산단원경찰서(서장 강은석)와 지난 27일 안산 와스타디움 2층 기자실에서 북한이탈주민 120여 명을 대상으로 무료검진 의료봉사에 나섰다.

이번 ‘이웃사랑 탈북민 의료지원’ 행사에는 고대안산병원 재활의학과 김동휘·김기훈, 호흡기내과 이승헌, 가정의학과 김도훈·최연주, 흉부외과 신홍주 교수를 포함한 의료진 및 교직원과 안산단원·상록경찰서 안보계 직원들 40여 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했다.

행사 준비를 위해 아침 일찍부터 모인 의료진 및 관계자들은 오전 10시 환자를 맞을 모든 준비를 마쳤다. 환자가 들어서자 문진을 시작으로 혈액검사, 소변검사, 신체계측, 골밀도 검사 등 다양한 검사들이 실시됐다.

검사 후에는 환자 상태에 따른 교수진들의 세심한 진료가 이어졌고 일부 환자의 경우 X-ray를 비롯해 초음파 및 심전도 등 추가 검사가 이뤄졌다.

김운영 병원장은 “고대안산병원은 개원 이래 지역사회 의료취약계층이 소외받지 않도록 다양한 의료봉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이번 행사가 북한이탈주민들의 건강 회복에 일조했으면 하는 바람과 함께 앞으로도 전문적인 의료지원이 필요한 곳을 찾아 참된 의술을 실천하고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대안산병원과 안산단원경찰서는 2018년 탈북민 의료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매년 북한이탈주민을 위한 정기 무료진료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