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이지케어텍, 1분기 매출 172억·영업손실 13억

[라포르시안] 이지케어텍(대표이사 위원량)이 제23기 1분기(2022.04.01~2022.06.30) 경영실적을 발표했다. 3월 결산법인 이지케어텍은 16일 공시를 통해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172억 원·영업 손실 13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우수 IT인력 유지를 위한 임금상승과 신규 프로젝트 등으로 비용이 증가했다”며 “해외 프로젝트 일정 지연으로 전년 동기대비 다소 주춤했으나 이는 일시적인 현상으로 현재 중동·미국에서 프로젝트를 차질 없이 수행하고 있는 만큼 하반기에는 성장세로 돌아설 것”이라고 설명했다.

클라우드 EMR(전자의무기록) 부문 매출이 성장한 것은 고무적이다. 이지케어텍은 전년 동기대비 20% 증가한 25억 원 매출액을 기록했다. 이는 클라우드 EMR ‘엣지앤넥스트’(EDGE&NEXT) 도입 병원이 증가한 결과로 지난 4월부터 5월 사이 대림성모병원과 해운대부민병원에서 엣지앤넥스트를 오픈하며 종합병원시장을 확대했다.

더불어 ‘차세대 국립병원 정보시스템 구축’ 프로젝트도 순항하며 공공병원분야에서의 클라우드 EMR 경쟁력을 높이고 있다.

이지케어텍은 클라우드 EMR 시장 확대를 통해 성장성을 더욱 높인다는 계획이다. 실제로 엣지앤넥스트를 지속적으로 고도화하고 있으며 지난 6월 국내 클라우드 EMR 최초로 보건복지부로부터 EMR시스템 인증을 획득하며 안전성과 상호 운용성을 공인받았다.

뿐만 아니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클라우드 병원정보시스템 확산지원 사업’ 주관기업으로 선정되며 종합병원 클라우드 EMR 확산을 주도하고 있다.

이지케어텍은 이와 함께 사업 다각화를 통해 디지털 헬스케어시장에서의 지위를 강화한다는 방침으로 헬스케어 지식 콘텐츠 전문기업 위뉴, 디지털 치료기기 전문기업 바이오뉴트리온 등과 신규 서비스 모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밖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비대면 서비스 보안강화 시범사업’ 주관기업으로 선정돼 비대면 진료 솔루션을 고도화하는 등 외연을 넓히고 있다.

위원량 대표이사는 “이번 분기에는 일시적인 프로젝트 지연 및 비용 증가 이슈가 있었지만 신속하게 프로젝트를 재개한 만큼 곧 성장세로 돌아설 것”이라며 “기술 경쟁력 강화와 성공적인 프로젝트 완수를 통해 국내외 EMR 구축형·클라우드형 등 모든 부문에서 시장지배력을 높일 것”이라고 밝혔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