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SML제니트리, 자체 연구논문 바이오소재 학술지 게재

[라포르시안] 분자진단 플랫폼기업 SML제니트리(대표 안지훈)는 나노 연구개발팀이 바이오소재분야 세계적인 학술지 ‘Biomaterials Research’에 자체 연구논문을 게재했다고 16일 밝혔다.

게재 논문 제목은 ‘Biocompatible carbonized iodine‑doped dots for contrast‑enhanced CT imaging’(조영증강 CT 이미징을 위한 생체 적합성 요오드 탄소점)이다. CT 촬영을 위해서는 조영제를 사용한다. 조영제는 진단을 할 때 인위적으로 조영을 조절해 조직이나 혈관 상태를 명확하게 확인하는데 도움을 주는 약품을 말한다.

조영제는 인체 조직과의 X-선 흡수 차를 이용해 X-선 상에 목적한 부위의 조영을 나타내기 위해 사용된다. 이때 사용되는 조영제는 X-선을 흡수할 수 있는 원소인 요오드나 바륨을 포함하며 혈장보다 높은 삼투압을 지닌 물질이 혈관으로 주입될 시 부작용이 발생하고 있다.

이 때문에 비이온성, 저삼투압 및 수용성 조영제가 개발되고 있다. 그러나 수용성 조영제를 만들기 위해서는 다양한 유기용매와 산·염기·촉매 등이 사용돼 비용증가 등 문제가 있었다.

정요한 SML제니트리 나노연구개발팀 박사가 제1저자로 이름을 올린 이번 논문에서 해당 연구팀은 분자 당 요오드 함량을 높여 조영 효과가 우수하고 촉매 및 유기용매 없이 간단한 수열반응을 통해 탄화된 ‘요오드가 도핑된 조영제용 신규 화합물’을 개시했다.

해당 신규 화학물은 조영 물질(Carbon)에서 상용 조영제보다 높은 조영 효과(28% 향상)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요한 박사는 “분자진단에 첨단 나노기술을 융복합화 함으로써 차세대 현장진단기기(POCT) 및 동시 검출이 가능한 다중진단키트 개발이 가능하다”며 “나노기술을 활용한 핵산추출 및 상온시약 안정화 방안에 대해 후속연구를 수행 중”이라고 밝혔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