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루트로닉, 올해 2분기 역대 최대 매출·영업이익 기록

[라포르시안] 에스테틱 의료기기기업 루트로닉(대표 황해령)은 올해 2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이 621.7억 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대비 39%(174.3억 원) 증가한 규모로 역대 최고액이다. 뿐만 아니라 기존 최대 매출이었던 지난 1분기(571.3억 원) 보다도 50.4억 원이 늘었다.

영업이익 역시 전년 동기대비 18.3%(22억 원) 증가한 142.5억 원으로 집계돼 최고 수치를 기록했다. 영업이익률은 22.9%를 달성했다.

이 같은 실적은 ▲클라리티II ▲라셈드 울트라 ▲할리우드 스펙트라 등 주력 제품군의 국내외 판매 호조가 견인했다. 더불어 고가·고마진 프리미엄 제품 판매가 증가해 평균 판매 가격이 상향됐으며 원-달러 환율 상승으로 인한 긍정적 효과도 영향을 미쳤다.

루트로닉는 “올 상반기에는 국내외 활발한 오프라인 영업마케팅 활동을 재개했다”며 “한국 및 아시아태평양지역 의사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LIKE(Lutronic Invites Key Experts) 심포지엄이나 그리스 테살로니키에서 개최한 유럽 심포지엄, 미국 도시별 세미나 등 활발한 국내외 피부 미용 전문가들과의 교류가 루트로닉 경쟁력으로 작용했다”고 말했다.

또한 “세계 최대 규모의 국제미용성형학회 IMCAS와 미국레이저의학회 ASLMS 등에도 참여해 해외 의사들의 많은 호응을 얻었다”고 덧붙였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