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루트로닉, 조현정재단에 장학금 1천만원 기부

[라포르시안] 에스테틱 의료기기기업 루트로닉(대표 황해령)이 재단법인 조현정재단에 장학금 1천만 원을 기부했다고 11일 밝혔다.

조현정재단은 2000년 비트컴퓨터 설립자 조현정 회장이 만든 공익 재단. 매년 전국 고등학교 2학년 학생 중 어려운 가정형편에서도 좋은 성적을 나타내는 우수한 학생을 선발해 고등학교 2학년부터 대학 2학년까지 4년간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루트로닉 역시 장학생 후원을 목적으로 기부금을 전달했다.

황해령 대표는 “루트로닉 기업 철학은 창조적인 기술로 인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는 것”이라며 “의료분야를 넘어 다양한 계층에서의 삶의 질 향상을 이룩하기 위한 기업 역할에 대해 다각도로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미래를 이끌어 나갈 인재를 육성하는데 일정 부분 기여하고자 장학금을 기부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루트로닉은 사회 공헌을 위해 서울 은평구 데레사의 집 보호 아동에 매년 연말 크리스마스 선물을 전달하고 본사가 위치한 고양특례시 덕양구 내 취약계층을 위한 ‘한마음 연탄 나눔 행사’를 펼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매월 일정 금액을 아동·청소년·장애인 시설 등에 지원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스터지-베버 증후군 환자를 위해 미국 스터지-베버 재단(The Sturge-weber Foundation)에도 1만 달러를 기부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