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순천향대구미병원, 급성기 뇌졸중 적정성평가 1등급 획득

[라포르시안] 순천향대구미병원(병원장 정일권)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9차 급성기뇌졸중 적정성평가에서 지역에서 유일하게 4회 연속 최우수 1등급을 받았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2020년 10월부터 2021년 3월까지 응급실을 통해 입원한 급성기뇌졸중 환자를 진료한 종합병원급 이상 총 233개 기관을 대상으로 ▲전문 인력 구성여부 ▲1시간 이내 뇌 영상검사 실시율 ▲60분 이내 정맥 내 혈전용해제(t-PA) 투여율 ▲첫 식이 전 연하장애선별검사 실시율 등 항목에 대해 이뤄졌다.

평가 결과 순천향대구미병원은 전체 의료기관 평균은 물론 종별 평균 점수보다 높은 점수를 기록하며 최우수 1등급을 획득했다.

급성기뇌졸중 환자가 신속하고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받기 위해서는 신경과·신경외과 전문의가 있어야 하고 후유장애 최소화 및 재활치료를 위해 재활의학과 전문의가 필요하다. 순천향대구미병원은 3개과 전문의가 상근하고 있으며 24시간 원스톱 뇌신경센터를 운영 중이다.

정일권 병원장은 “순천향대구미병원은 이번 평가를 통해 뇌졸중 치료를 잘하는 지역 최고 병원임을 재차 확인했다”며 “앞으로도 경북 중서부권 최종 거점병원으로서 신속한 치료와 최고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