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메디컬아이피, 5년 연속 가트너 ‘참고기업’에 선정

[라포르시안] 메디컬아이피(대표이사 박상준)는 글로벌 IT 리서치사 가트너(Gartner)가 발간한 ‘Hype Cycle for Digital Care Delivery Including Virtual Care, 2022’에서 5년 연속 Sample Vendor(참고기업)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하이프 사이클’(Hype Cycle)은 다양한 첨단 기술 요소의 촉발과 도입부터 성숙도, 채택, 사회적 적용 등 기술 성숙도를 나타내기 위해 고안된 지표로 가트너가 매년 산업 영역별 하이프 사이클 리포트를 발간해오고 있다.

메디컬아이피는 디지털 의료분야 리포트에 Materialise·Stratasys 등 기업 가치 1조 이상 글로벌 기업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참고기업으로 선정돼 의료산업을 선도하는 기술력을 재차 입증했다. 특히 메디컬아이피의 5년 연속(2018~2022년) 선정은 국내는 물론 아시아 기업으로서도 이례적인 성과다.

회사 관계자는 “리포트에 따르면 ‘해부학적 3D 프린팅’(Anatomical 3D Printing) 기술은 안전하고 효과적인 수술, 치료 정확도 및 임상결과 개선 등으로 직결되는 요소”라며 “수년에 걸쳐 세계적인 기업들과 함께 해당 분야를 선도하는 대표기업으로 선정된 것은 자체 개발한 의료영상의 디지털 트윈 구현 기술과 AI 의료영상 분석 기술을 십분 활용해 의료 현장이 원하는 3D 프린팅 솔루션을 개발해 온 기술력 및 충분한 임상 결과가 바탕이 됐다”고 말했다.

메디컬아이피는 CT·MRI 등 의료영상을 활용해 모든 종류의 인체 내 해부학적 구조물을 디지털 트윈으로 구현하고 이를 3D 프린팅까지 확장한 해부학 모델 제조 역량을 내재화하고 있다.

나아가 의료영상 기반 디지털 트윈 구현 기술을 3D 프린팅 뿐 아니라 XR(확장현실)·메타버스 등으로 확장함으로써 환자 진료나 수술, 해부학 교육 등 의료 전주기에 적용될 수 있는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 최근 이러한 기술을 바탕으로 진행한 기술평가에서 A·A 등급을 획득하며 기술력과 시장성을 입증했다.

박상준 메디컬아이피 대표는 “지속적으로 글로벌 Top-tier 기업들과 함께 참고기업으로 선정된다는 것은 정밀하고 정교한 디지털 트윈 기반 3D 프린팅 기술력이 고도화되고 있음을 방증하는 것”이라며 “디지털 트윈을 활용한 차별화된 의료영상 활용 기술로 국내외 의료시장에서 성과를 창출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