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작년 국내 의료기기 생산 13조 육박...체외진단기기 생산 급증'2022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연감' 발간

[라포르시안]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회장 유철욱)는 2021년 의료기기 실적보고(생산·수출·수입)을 기반으로 의료기기산업 통계와 지난해 협회 주요 사업성과를 수록한 ‘2022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연감’을 발간했다고 29일 밝혔다.

'2022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연감'은 2021년 의료기기 시장분석과 지난해 의료기기 생산·수출·수입 실적보고를 토대로 도표 및 그래프를 이용해 내용을 쇱게 이해하도록 제작됐다.

‘산업총괄현황’은 최근 5개년 의료기기 ▲생산·수출·수입별 ▲품목 및 등급별 ▲지역별 ▲국가별 ▲업체별 실적현황을 수록했다. 특히 올해는 인포그래픽을 활용해 의료기기시장 현황을 한눈에 볼 수 있게 했다. 더불어 ‘품목별 생산 및 수출입 통계현황’ ‘품목별 업체현황’ ‘의료기기 업체 현황’ ‘의료기기 허가 절차별 가이드라인’ 정보를 함께 제공했다.

연감에 따르면 2021년 국내 의료기기 생산 규모는 12조8831억 원으로 전년대비 27.1% 증가했으며, 최근 5년간(2017년~2021년) 연평균 22.0%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요 증가로 ‘고위험성감염체면역검사시약’(2조125억 원)이 생산실적 1위를 차지했고 ▲고위험성감염체유전자검사시약(3위·1조1534억 원) ▲감염체진단면역검사시약(7위· 2744억 원) 등 체외진단의료기기 품목들의 생산액이 상위권에 위치했다.

체외진단의료기기 생산액은 4조3549억 원으로 전체 의료기기 생산액 중 33.8%를 차지하며 지난해 생산실적을 견인했다. 이밖에 치과용 임플란트는 전년대비 45.7% 증가하며 생산실적 2위를 기록하는 등 꾸준히 생산실적 상위를 차지했다. 이는 임플란트 시술에 대한 건강보험 확대가 주요 원인 중 하나로 분석됐다.

의료기기 수출은 코로나의 전 세계적인 확산 유지로 고위험성감염체면역검사시약(1위·26.5억 달러)·감염체진단면역검사시약(4위·4.2억 달러) 등 체외진단의료기기의 실적이 증가했다. 

수입 또한 코로나 영향으로 검체채취용도구가 수입 실적 1위(4.1억 달러·전년대비 176% 증가)를 차지했으며 노안·백내장 개선을 위한 다초점인공수정체(2.2억달 러)가 2위로 조사됐다.

국내 의료기기 교역동향을 살펴보면 지난해 수출액은 전년대비 30.0% 증가한 86.3억 달러, 수입액은 20.8% 증가한 53.5억 달러로 나타났다. 무역수지는 전년대비 48.4% 상승하며 32.8억 달러로 2년 연속 흑자를 달성했으며, 수출입 총액은 139.8억 달러로 확인됐다.

2022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연감은 지난 한 해 협회 활동이 사진과 함께 수록됐고 사무국 사업추진 성과와 법규·보험·IVD·윤리·혁신산업위원회 등 위원회 활동은 물론 의료기기 허가 절차별 가이드라인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했다.

유철욱 의료기기산업협회장은 “미래 먹거리로 각광 받고 있는 의료기기산업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이해 인공지능(AI), 로봇, 빅데이터, VR(가상현실)·AR(증강현실), 디지털 헬스기기 등 혁신적이고 첨단 기술이 융·복합된 의료기기 제품 개발이 가속화되고 있다”며 “2022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연감이 변화하는 의료기기산업을 연구하고 시장진출을 원하는 많은 분들에게 유용한 자료로 활용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