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서울성모병원 박영재 교수, 한국연구재단 신규과제에 선정

[라포르시안]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류마티스내과 박영재 교수가 최근 교육부가 주관하고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2022년 창의·도전 연구기반지원사업’ 신규과제에 선정됐다. 박 교수는 ‘Inhibitor of DNA-binding protein 3(ID3) 매개 병인 B림프구 조절을 통한 새로운 루푸스 치료기전의 연구’를 주제로 선정돼 2025년 5월 말까지 3년간 총 2억1000만 원을 지원받는다. 

루푸스는 면역체계 이상에 따른 질병특이적인 자가항체의 발현과 더불어 전신의 장기를 침범하는 희귀난치성 자가면역질환이다. 아직까지 루푸스의 병인에 대해 아직 명확히 밝혀져 있지 않고 병인 자체를 조절할 수 있는 치료제도 마땅히 없는 상황이다. 이 때문에 루푸스의 병인, 그에 따른 치료 표적 발굴에 대한 연구가 전 세계적으로 활발히 진행 중이다.

현재까지 다양한 환경적·면역학적 기전이 제시되고 있으나, 그중에서도 질병특이적인 자가항체의 생성과 연관된 병인 B림프구가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여겨지고 있다.

박 교수는 이번 과제에서 B림프구의 기능 발현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하는 ID3와 루푸스의 병인 면역세포와의 연관성, 이를 조절할 수 있는 인자들을 연구해 새로운 루푸스 치료 표적물질을 발굴하는 것에 중점을 둘 계획이다.

박 교수는 “기존의 고식적 치료 방법에서 벗어나 질환의 병리 자체를 좀 더 깊이 있게 이해하고 분석해 새로운 치료 표적물질을 찾는 것이 절실한 상황이다”며 “이번 연구를 통해 병인 자체에 대한 조절 수단이 전무했던 희귀난치질환인 루푸스 치료 전략에 있어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