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아산사회복지재단, 창립 45주년 기념 심포지엄 개최
정몽준 아산사회복지재단 이사장이 심포지엄에 앞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라포르시안] 아산사회복지재단(이사장 정몽준)은 22일 오후 2시 한국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학계와 관련 전문가를 초청해 ‘재난적 위기 시대의 복지’를 주제로 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심포지엄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교육복지안전망 구축방안’과 ‘코로나19와 긴급재난지원금의 영향’에 대해 주제별로 연구자가 발표하고 전문가들과 토론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교육복지안전망 구축방안’에 대해서는 김순양 영남대 행정학과 교수가 취약계층 자녀들의 교육 불평등을 교육 환경과 과정 및 결과 측면에서 분석하고 정책적 처방을 제시했다.

‘코로나19와 긴급재난지원금의 영향’에 대해서는 남재현 부산대 사회복지학과 교수가 취약계층을 중심으로 긴급재난지원금의 경제적 영향을 다각도로 분석하고 김형용 동국대 사회복지학과 교수와 이원진 한국보건사회연구원 부연구위원이 토론자로 참여했다.

이밖에 패널토론에서는 최재성 연세대 사회복지학과 교수가 좌장을 맡고 전체 발표자와 토론자 및 김석호 서울대 사회학과 교수가 참여해 ‘재난적 위기 시대의 복지’에 대해 종합적으로 의견을 공유하고 우리 사회가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토론했다.

올해로 창립 45주년을 맞는 아산사회복지재단은 사회 발전과 복지 증진을 위해 지난 1979년부터 매년 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하고 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