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천영국 교수, 대한임상초음파학회 이사장 취임

[라포르시안] 천영국 건국대병원 소화기내과 교수가 대한임상초음파학회 이사장직 임기를 시작한다. 임기는 2022년 6월 1일 부터 2024년 5월 31일까지다.

천영국 건국대병원 소화기내과 교수

대한임상초음파학회는 2012년 진료분야 관계없이 초음파를 시행하는 의료진을 대상으로 초음파 술기 습득과 지식 공유를 목적으로 창립됐으며 현재 약 9천명의 의료진이 참여하고 있다.

천영국 교수는 “초음파는 인체에 해가 없는 비침습적 검사이면서 의료 모든 분야에 폭넓게 활용되고 진단을 넘어 치료분야까지 그 영역이 확대되고 있다”며 “임상의사들에게 초음파는 제2의 청진기라고 일컬어지는 필수도구로 대한임상초음파학회는 의사가 초음파 술기를 익히고 올바른 진단을 위해 지식을 발전시키는 역할을 하고 있다”고 

이어 “대한임상초음파학회 이사장으로서 초음파를 익히고 발전시키고자 하는 전공의와 회원들을 위해 초음파 관련 학회와 협력해 초음파를 쉽게 익힐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천 교수는 췌장·담도질환 전문의로 건국대병원 소화기내과장을 맡고 있으며 대한내과학회 간행이사, 대한췌장담도학회 학술이사,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섭외이상 등 활발한 학회 활동도 펼치고 있다. 뿐만 아니라 SCI급 저널에 약 135편의 논문을 게재하는 등 담도암 내시경 치료와 췌장암 치료 및 유전자 관련 분야에서 활발한 연구 활동도 이어가고 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