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한림대성심병원 간호사, 美 혈관검사전문가 자격시험 합격

[라포르시안] 한림대성심병원은 투석혈관클리닉 한소희·김유나 간호사가 미국 혈관검사전문가 자격(Registered Vascular Technologist·RVT) 시험에 합격했다고 12일 밝혔다.

사진 왼쪽부터 한소희·김유나 간호사

해당 자격은 미국진단초음파협회(American Registry Diagnostic Medical Sonography·ARDMS)가 수여하는 것으로 혈관검사 실무 경력, 연수 평점 등 깐깐한 자격요건을 갖춘 뒤 엄격한 시험을 통과해야 받을 수 있다.

한림대성심병원 신장내과 투석혈관클리닉은 2018년부터 매년 700여건의 혈류량 측정 및 투석혈관초음파검사를 시행하고 있다.

특히 미국진단초음파협회 혈관검사판독인증의(Registered Physician in Vascular Interpretation·RPVI)인 이형석 신장내과 교수가 혈액투석 환자의 투석혈관초음파검사와 판독을 하고 있다.

이형석 교수는 “한소희·김유나 간호사의 이번 자격 획득으로 한림대성심병원 투석혈관클리닉 의료진 전원이 미국 혈관검사전문가 자격을 갖추게 됐다”며 “투석혈관 진료에서 혈관초음파검사 역할은 점차 강조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