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코로나19
코로나19 경구치료제 임상시험 실시기관 변경

[라포르시안]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이사장 배병준)은 정부의 방역지침 변경으로 기존임상시험 전담 생활치료센터가 2개소로 축소됨에 따라 임상시험 참여가 가능한 실시기관이 변경된다고 26일 밝혔다.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시험 참여가 가능한 실시기관은 프레이저플레이스남대문호텔(경희의료원), 합강캠핑장(세종충남대병원),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 인제대학교 일산백병원, 인천세종병원, 인하대학교병원, 세종충남대병원, 전북대학교병원 등이다. 

임상시험 참여는 ‘임상시험 참여지원 상담센터(1577-7858)’, ‘코로나19임상시험포털(https://covid19.koreaclinicaltrials.org)에서 신청하며, 임상시험 전담 생활치료센터 또는 임상시험 실시기관(병원) 중 희망하는 곳으로 선택 가능하다.

시험약의 효과 입증을 위해 PCR 또는 전문가용 신속항원검사 후 3일 이내에 신속히 참여 신청하는 것이 중요하다. 실시기관 임상시험은 연구자와 연락해 사전 스크리닝 후 대상자로 선정되면 실시기관에 입원하여 참여하게 되며, 퇴원 이후에는 외래를 통해 추적 관찰이 진행된다.

임상시험 참여를 위한 실시기관 방문을 위해서는 치료목적의 대면 진료에 준하여 도보, 개인차량, 방역택시 등을 이용하면 된다.

배병준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 이사장은 “임상시험 참여를 희망하는 참여자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감염병임상시험센터 등 임상시험이 가능한 기관의 추가 확보에 힘써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