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팍스로비드' 10.2만명분 추가 도입

[라포르시안] 중앙방역대책본부는 화이자사 먹는 치료제 팍스로비드 10만 2,000명분이 18일 추가로 국내도입 된다고 밝혔다.

중대본에 따르면 팍스로비드는 현재 총 62만 4,000명분이 국내에 도입 됐다. 이번 도입 물량을 포함하면 국내 도입 물량은 총 72만 6,000명분이 된다.

지난 17일 현재 도입된 62만 4,000명분 가운데 21만 명분이 사용되었으며, 남은 재고량은 41민 4,000명분이다. 

한편, MSD사 먹는 치료제 라게브리오는 총 10만명분이 도입되었으며, 1만 3,000명분이 투약돼 재고량은 8만 7,000명분이다. 

중대본은 "먹는 치료제를 충분히 확보해 일반 의료체계로 전환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