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정홍근 교수, ‘국제정형외과 및 외상학회’ 위원에 선출

[라포르시안] 정홍근 건국대병원 정형외과 교수가 지난달 1일 국제정형외과 및 외상학회(International Society of Orthopedic Surgery and Traumatology·SICOT) 족부족관절 위원회(Foot and Ankle Committee) 위원으로 임명됐다.

정홍근 건국대병원 정형외과 교수

국제정형외과 및 외상학회는 1929년 설립돼 현재 110개국 이상 정형외과 전문의 회원들이 모인 정형외과분야에서 가장 큰 학술단체.

정홍근 교수는 해당 학회 위원으로서 전 세계 젊은 정형외과 의사들이 참석하는 학술대회 교육 프로그램을 계획하고 친목을 다질 수 있도록 하는 역할을 맡는다. 임기는 2024년 3월까지다.

정 교수는 또한 지난달 1일 아시아·태평양 정형외과학회(Asia-Pacific Orthopedic Association·APOA) 교육위원회(Education Committee)위원으로도 임명돼 2024년까지 2년간 활동한다.

정홍근 건국대병원 정형외과 교수는 “세계 정형외과 회원들의 선진 지식 향상과 친목 교류 극대화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대한정형외과학회와 SICOT·APOA와의 두터운 친목을 다지고 함께 국제학술대회 등을 개최해 대한정형외과학회가 아시아 중심 학회로서 국제적으로 자리 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정 교수는 아시아인으로는 유일하게 국제 봅슬레이-스켈레톤 연맹(International Bobsleigh & Skeleton Federation·IBSF) 의무위원회 위원을 맡고 있으며 최근 66대 대한정형외과학회 차기 이사장에도 선출됐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