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인천의료원, 호스피스병동 환자 ‘산타클로스 위문행사’ 마련

[라포르시안] 인천의료원(원장 조승연)은 성탄절을 앞두고 호스피스병동 환우들에게 희망과 사랑의 메시지를 전하는 ‘산타클로스 위문행사’를 펼쳤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성탄절을 맞아 투병생활로 지친 말기 암 환자와 가족에게 특별한 크리스마스 추억을 선사하기 위해 마련했다.

인천의료원 의료진은 산타복장을 하고 호스피스병동 입원실을 방문해 준비한 ‘사랑의 선물’을 환자들에게 전달했다. 영상통화로  환자와 보호자가 안부를 물으며 잠시나마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했다. 

조승연 의료원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면회가 제한되고 있어 호스피스병동에 입원하신 환자분들은 고립감과 외로움을 느낄 수 있다”며 “이번 행사로 환자와 가족이 조금이나마 마음을 치유하고 가족의 의미를 되새기는 소중한 시간이 되셨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의료원은 최근 보건복지부로부터 입원형 호스피스전문기관으로 지정받아 의료원 본관 6층과 7층에 18병상 규모로 운영에 들어갔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