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프로골퍼 박성현, 고대의료원에 자선기금 전달

[라포르시안] 고대의료원(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김영훈)은 박성현 프로골퍼로부터 자선기금 1,000만 원을 전달받았다고 21일 밝혔다.

고대의료원은 지난 17일 고대안암병원 신관 2층 라운지에서 김영훈 의무부총장, 함병주 의학연구처장, 김신곤 기금사업본부장 등 주요 보직자와 박성현 프로, 이성환 세마스포츠마케팅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관련 기부식을 가졌다.

미국 LPGA 신인 3관왕 및 US오픈을 차지한 세계적인 골퍼이자 여자골프계 아이돌로 불리고 있는 박성현 프로는 실력만큼이나 남다른 기부와 선행을 꾸준히 실천해왔다.

평소 고대안암병원을 내원해오던 박 프로는 의료원 관계자로부터 어려운 형편으로 치료를 미루는 환자가 적지 않다는 얘기를 전해 듣고 기부를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에 전달된 자선기금 전액은 저소득층 환자 지원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박성현 프로는 기부식에서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분들이 더욱 많아지신 것 같아 늘 마음이 무거웠다. 작은 정성이지만 필요한 분들께 소중히 사용됐으면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영훈 의무부총장은 “세계적인 골퍼로 활약하며 국위선양에 여념이 없으신 박 프로께서 이렇게 귀한 나눔을 실천해 주시니 그저 감사할 따름이다. 코로나 팬데믹으로 지친 모두의 마음을 훈훈하게 해주는 연말선물이 될 거 같다”고 화답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