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김양현 교수, 대한비만학회 ‘문석연구비’ 수상

[라포르시안] 김양현 고대안암병원 가정의학과 교수가 2021년도 대한비만학회 ‘문석연구비’를 수상했다.

김양현 고대안암병원 가정의학과 교수

문석연구비는 대한비만학회 연도별 제출 연구과제 중 가장 높은 점수를 얻은 연구주제를 일컫는 것으로 김 교수는 지난 8월 20일 수상자로 선정됐다.

김 교수는 ‘펜터민-토피라메이트 ER에 의한 미생물 군유 전체의 변화와 한국인 비만 환자의 체중 감소 및 대사 기능 저하에 미치는 영향’을 제목으로 한 연구계획을 발표해 문석연구비를 수상했다.

해당 연구는 최근 향정신성 약물이 뇌뿐만 아니라 대장 내 마이크로바이옴에도 변화를 줄 수 있다는 점이 관찰됐다는 것에 착안해 연구 아이디어를 구체화한 것으로 당뇨 약물을 비롯한 몇몇 비만 약물이 대장 내 마이크로바이옴과 관련이 있다는 연구가 있어왔지만 아직까지 향정신성 약물과 마이크로바이옴과의 관련성을 본 연구는 없었다는 점에서 참신한 연구로 인정받았다.

오래 앉아있는 생활습관과 비만·당뇨의 연관성, 주중·주말 수면불일치와 비만과의 상관관계 규명 등 활발한 연구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양현 고대안암병원 가정의학과 교수는 “펜터민-토피라메이트 복합제의 경우 주로 향정신성 약물로 시상하부에서 중추성으로 식욕을 억제하는 것으로 연구가 됐다”며 “향후 비만 연구에서 비만 약물의 다양한 효과가 어떻게 발현되는지 특히 마이크로바이옴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밝혀 기전연구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