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고나연 건국대병원 전공의, 복지부 장관상 수상

[라포르시안] 고나연 건국대병원 재활의학과 전공의가 ‘2021년 융합형 의사과학자 양성사업 성과교류회’애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받았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주관하고 보건복지부가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지난달 23일 서울 드래곤시티에서 개최됐으며 융합형 의사과학자 양성사업에 참여하는 임상 의사들의 연구 성과 교류를 위해 발표 형식으로 진행됐다.

고나연 전공의는 이날 우수 연구자 10인에 선정돼 ‘외상성 뇌손상 환자의 인지기능 예후평가: 혈액 내 바이오마커를 이용한 혈액뇌장벽 손상 표지자 개발 연구’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고 전공의는 “연구과정에서 많은 가르침과 기회를 주신 이종민 재활의학과 교수님께 감사드린다”며 “기초의학과 임상의학을 연결해 환자에게 도움이 되는 의사과학자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 연구와 진료에 정진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고나연 건국대병원 전공의는 현재 재활의학과에서 수련 중이며, 융합형 의사과학자 양성프로그램에 선발돼 신경과학 전공 박사학위 과정 중이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