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차 여성의학연구소 서울역, 서울의료관광 협력기관에 선정

[라포르시안] 차 여성의학연구소 서울역(원장 윤태기)은 ‘2022 서울의료관광 협력기관’으로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서울의료관광 협력기관은 서울관광재단에서 3년마다 외국인 환자 진료 실적, 국내·외 의료관광 홍보마케팅 사업 참여 실적, 국내·외 네트워크 구축 현황 등을 심사해 선발한다. 차 여성의학연구소 서울역은 2019년에 이어 연속 선정됐다.

서울의료관광 협력기관으로 선정된 기관은 2022년부터 2024년까지 3년간 ‘의료관광 홈페이지 및 서울관광플라자 의료관광 헬프데스크를 통한 온·오프라인 홍보 기회 제공, 외국인 환자 유치를 위한 국내·외 마케팅 지원, 협력기관 간 네트워킹의 장 마련 등 외국인환자 유치를 위한 다양한 지원을 받는다.

2016년 문을 연 차 여성의학연구소 서울역은 차병원이 구축한 난임 시술 노하우가 집결된 센터이다. 연간 8,000건 이상 시험관 시술을 하고 있다. 

여성 가임력 보존을 위한 ‘37난자은행’, 난임 이전 맞춤형 생식능력관리를 위한 ‘가임력 Check-up’ 등의 난임 예방부터 치료까지 난임 해결을 위한 최첨단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개원 이후 지금까지 약 1만 명 이상의 외국인 환자가 난임 치료를 위해 차 여성의학연구소 서울역을 찾았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