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심평원, '제1기 국민평가패널' 구성..."국민관점 적정성 평가체계로"

[라포르시안]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은 '제1기 국민평가패널'을 구성하고 19일 오후 2시 제1차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국민평가패널은 국민중심 평가를 위한 평가 거버넌스 개편 작업의 일환이다. 적정성 평가에 참여하는 국민대표위원을 확대하고, 평가전반에 걸쳐 국민과 소통 기회를 확장하고자 구성했다는 게 심평원 설명이다. 

1기 국민평가패널은 소비자와 환자단체에서 추천한 위원 9명으로 구성해 2년간 적정성 평가 국민대표로 활동한다.

소비자단체 추천 위원은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4개 단체(소비자시민모임, 한국소비자연맹, 한국YMCA전국연맹, 한국여성소비자연합) 소속이다. 환자단체 추천 위원은 한국환자단체연합회 4개 단체(한국건선협회, 한국GIST환우회, 암시민연대, 한국1형당뇨병환우회) 소속이다.

1차 회의에서는 국민평가패널 운영방향을 협의하고, 의료 질 평가 및 적정성 평가 이해를 높이기 위한 강의 및 심사평가원 누리집에 있는 병원평가정보 서비스에 대한 의견수렴 시간을 가졌다.

국민평가패널은 앞으로 ▲적정성 평가 대상 ▲적정성 평가 공개방법 ▲적정성 평가와 의료 질 향상 등 주제별 토론으로 적정성 평가에 대한 개선 의견을 제안할 예정이다.

변의형 평가운영실장은 “국민평가패널 운영으로 위원회로 국한된 참여방식을 넓혀, 보다 많은 국민대표와 적정성 평가 전 과정을 소통하는 계기가 마련됐다”며 “국민평가패널에서 제안한 의견과 앞으로 활동을 밑거름으로 의료 질 향상을 위한 진일보한 평가체계를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