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세브란스병원 등 3개소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로 추가 선정

[라포르시안] 보건복지부는 연세대의대 세브란스병원(서울), 칠곡경북대병원(대구), 양산부산대병원(경남) 3개 의료기관을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로 추가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복지부는 2016년부터 소아응급진료의 특수성을 고려한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 지원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에는 성인 응급실과 별도로 소아 전담응급실이 운영되며, 소아를 위한 연령별 의료장비를 갖추고 소아응급 전담의사가 상주하며 진료하고 있다.

현재 전국에 5개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가 운영되고 있다. 

복지부는 소아전문응급의료 기반 확대를 위해 이번에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가 지정되지 않은 대구, 경남 권역에 2개소를, 소아인구 수가 많은 서울 지역에 1개소를 추가 선정했다 

이번에 추가로 선정된 기관은 시설・인력 등 지정기준을 갖춘 후 최종 현장평가를 거쳐 운영할 예정이며, 2022년에 개소를 목표로 하고 있다.

복지부는 소아응급환자 전문진료체계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를 지속적으로 확충할 계획이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