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
복지위, 한국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흡입형 치료제에 관심

[라포르시안] 한국유나이티드제약(대표 강덕영)은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위원장 김민석)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권순만) 일행이 지난 10일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생산 시설이 있는  세종2공장을 방문했다고 14일 밝혔다.

두 기관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업의 공장을 방문해 현안을 파악하고 산업 발전 방안을 토의했다.

김민석 국회보건복지위원장과 권순만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을 비롯한 양 기관의 참석자들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한 회사의 의견을 수렴하고 지원에 필요한 사항을 점검했다.

현장에 참석한 한국유나이티드제약 관계자는 “‘위드 코로나’ 전환 단계에서 꼭 필요한 것이 자가 치료가 가능한 코로나19 치료제라고 생각한다”며 “현재 개발 중인 코로나19 흡입 치료제는 간편한 작동 방법을 가지고 있어 흡입기를 처음 사용하는 환자도 쉽게 사용할 수 있고, 염증이 생긴 폐에 약물이 직접 닿는 방식이기 때문에 효과는 극대화하고 부작용은 최소화한 것이 특징”이라고 말했다.

회사에 따르면 김민석 국회보건복지위원장을 비롯한 양 기관 참석자들은 현장에서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개발 진행상황에 대해 높은 관심을 보이며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손의식 기자  pressmd@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