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고도일 서울시병원회장, 보라매병원 정승용 병원장 방문

[라포르시안] 서울시병원회 고도일 회장이 30일 보라매병원을 방문, 정승용 원장과 만나 환담했다.

이날 방문 자리에서 고도일 회장은 "지금 코로나19 사태의 심화로 거리두기 4단계가 지속되어 모든 병원들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보라매병원 역시 다른 병원들과 크게 다를 바 없을 것인 만큼 의료진들의 고생이 이만저만이 아닐 것"이라고 의료진 노고를 격려했다.

보라매병원 정승용 원장은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크게 증가하면서 병원을 찾는 이 분야 환자수도 크게 늘었다"면서 '병원 내 상당수의 의료진들이 코로나 19 환자들을 돌보느라 고생하고 있는 것은 물론 비코로나 환자들이 상대적으로 소외당하고 있는 듯 해 많이 가슴 아파 하고 있다"고 의료진 겪고 있는 안타까운 정황을 대신 전했다.

정 원장은 "최근 국회 소위원회를 통과한 CCTV 관련 법률(안)로 인해 우려되는 바 크다"면서 "이 법안이 국회를 통과하게 되면 거의 대다수 의료진, 특히 외과계에서의 엄청난 후폭풍이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고도일 서울시병원회장은 정승용 원장의 이 같은 우려를 동의하면서 코로나19 사태의 심화로 인해 겪고 있는 병원들의 어려움이나 CCTV 설치 법률로 인해 병원들에게 돌아갈 피해를 최소화하도록 다른 단체들과 힘을 합쳐 최대한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