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전북대병원, 신임 이혜숙 상임감사 임명

[라포르시안]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유희철)은 신임 상임감사에 이해숙(56) 전 전라북도의회 의원이 임명됐다고 26일 밝혔다.  

전북대병원은 지난 5월부터 6월까지 감사 임용자를 공개모집, 이사회를 거쳐 2명을 추천했다. 교육부는 심의를 거쳐 26일자로 이해숙 전 도의원을 신임 상임감사로 임명했다. 상임감사의 임기는 2021년 8월 26일부터 2024년 8월 25일까지 3년이다. 

임기 동안 전북대병원의 재산상황, 회계 및 업무, 정관 규정사항에 대한 이행 여부 등 전반적인 사안들을 살필 예정이다. 

이 상임감사는 가톨릭대학교 사회복지대학원에서 의료사회복지학 석사과정을 마친 후 전북대학교 대학원 사회복지학과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현재 군장대학교 청소년교육지도과 겸임교수와 전북효문화연구원 연구소장, 사단법인 사람의 숲 대표를 맡고 있으며, 제10대 전라북도의원으로 활동했다.

이 신임 상임간사는 “전북대병원이 지역을 대표하는 공공의료기관으로 역할을 다하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지원하기 위해 건전한 견제와 감시자로서 감사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으며, 공공의료전문가와 지역사회복지전문가 간 유기적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의료취약계층에 대한 보편적 서비스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