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고도일 서울시병원회장, 양거승 삼육서울병원장과 환담
사진 왼쪽부터 양거승 삼육서울병원장, 고도일 서울시병원회장.

[라포르시안] 서울시병원회 고도일 회장이 23일 삼육서울병원을 방문, 양거승 병원장과 만나 환담했다.

이날 만남에서 고도일 회장은 먼저 병원회 활동에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한 후 병원이 현재 직면하고 있는 어려움은 무엇이며, 서울시병원회가 해결해 주기를 바라는 사항에 대해서 의견을 들었다. 

이에 대해 양거승 원장은 "다른 병원들과 마찬가지로 코로나19로 인한 여러 가지 문제들과   간호사들의 잦은 이직으로 인한 인력부족 등이 현재 삼육서울병원이 직면한 어려움"이라면서 "아울러 국회 소위를 통과한 CCTV 수술실 설치와 관련한 법안으로 인해 병원들이 환자 진료에 제한을 받지 않도록 서울시병원회를 비롯한 의료단체들의 적극적인 대처"를 요청했다.

고도일 회장은 "양거승 원장이 제시한 문제들에 대해 충분히 인지하고 있다"면서 "병원협회를 비롯해 관련단체들과 긴밀히 협의해 회원병원이 겪고 있는 어려움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