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BD코리아, 사전충전형 주사기 ‘프리필드 시린지’ 생산 역량 강화코로나19 백신 접종률 확대 기여…백신 전용 신제품 출시 예정
벡톤디킨슨(BD)가 개발한 차세대 백신 전용 프리필드 시린지 ‘BD Effivax’

[라포르시안] 글로벌 헬스케어 전문기업 벡톤디킨슨코리아(이하 BD코리아)는 사전충전형 주사기 ‘프리필드 시린지’(Pre-fillable Syringe·PFS) 생산 역량을 대폭 강화해 코로나19 백신 접종률을 높이는데 적극 기여하겠다고 28일 밝혔다.

프리필드 시린지 형태의 주사기는 사전충전형 주사기로 따로 병에 약물을 담을 필요 없이 주사기 자체에 1회 분량 약물이 들어있기 때문에 오염·과다투여 등 우려가 거의 없어 환자 안전성·효율성 두 가지 측면을 향상시키는 이점이 있다.

뿐만 아니라 기존 주사기와 비교했을 때 원료의약품(API)과 유해 폐기물 감소에도 영향을 미친다. 프리필드 시린지 시장은 코로나19를 계기로 그 어느 때보다 높은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BD코리아는 이러한 프리필드 시린지 분야를 필두로 코로나19 극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BD는 세계 최대 주사 디바이스 제조사로서 팬데믹 위기에 조기 대응해 제조 운영을 빠르게 확장해왔다.

의료계 백신 접종에 대한 요구를 충족하면서 코로나19 백신이 전 세계 국가에서 효과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자사 주력 제품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BD코리아 관계자는 “전 세계 100대 글로벌 제약사 중 70% 이상이 다양한 약물에 BD 프리필드 시린지를 사용하고 있다”며 “수십 년 간 효율적 효과적 백신 투여 솔루션을 제공해온 만큼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지속가능한 생산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BD는 바늘이 없는 루어 타입 백신 전용 프리필드 시린지 ‘BD Effivax’를 올해 하반기 출시할 예정이다.

차세대 백신 주사기 BD Effivax는 수년간 선도적인 제약사들과 협력해 BD 전문성을 바탕으로 개발돼 가공성·오염성·무결성 및 화장품 영역에 대한 새롭고 강화된 사양을 통해 백신 프리필드 시린지의 성능과 신뢰성에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기존 프리필드 시린지 제품들보다 제품 성능·효율성은 물론 비용절감 측면에서도 경쟁력이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