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방문한 윤석열 "모든 의료진에 감사"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계명대 대구동산병원을 방문해 서영성 병원장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 사진 제공: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라포르시안] 야권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종창이 오늘(20일) 오후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병원장 서영성)을 방문했다.

20일 계명대 대구동산병원에 따르면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이날 방문 후 가진 간담회에서 “예부터 유독 대구 사람들이 힘들다는 소리를 하지 않았고, 이번에도 또 대구 시민들이었기에 질서 있는 상황 대처와 진료가 진행되지 않았나 싶다. 이 정도로 의연하게 코로나 상황을 견뎌낸 것은 대구 시민이었기에 가능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윤 전 총장은 “또한 대구지역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맞이하는 첨단 의료산업에 큰 기대를 하고 있고, 코로나19를 극복하는 모습을 통해 본 대구의 모습은 성장 가능성이 충분히 높다. 의료 산업을 바탕으로 대구지역이 재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서영성 대구동산병원장은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많은 관심을 받았지만 지역민을 위해 봉사하는 것이 병원의 의무이고, 대구지역민과 전국의 의료진의 도움을 바탕으로 상황을 이겨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지연 대구동산병원 감염관리실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계명대 대구동산병원뿐만 아니라 현재에도 많은 의료기관이 힘쓰고 있다. 의료현장에는 의료진뿐만 아니라 전면에 드러나지 않는 다양한 인력이 있고, 그 분들께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윤 전 총장은 이날 대구광역시 중구예방접종센터를 찾아 황석선 대구 중구보건소장 안내를 받아 30여 분간 둘러보고 접종실 간호사에게 수고에 대한 감사와 위로의 말을 건넸다.

윤 전 총장은 동산병원에서 간담회를 연 후 방명록에 '위난의 시기에 목숨도 아끼지 않고 희생과 봉사의 정신을 발휘하신 동산 의료진 모두에게 깊은 감사와 경의를 표합니다'라고 적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