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최석근 경희대병원 교수, ‘종근당 존경받는 병원인상’ 수상
최석근 교수<사진 가운데>

[라포르시안] 경희대학교병원 신경외과 최석근 교수가 지난 22일 롯데호텔에서 열린 병원신문 창간 35주년 및 제11회 종근당 존경받는 병원인상 시상식에서 `존경받는 병원인상`을 수상했다.

대한병원협회와 병원신문, 종근당이 함께 제정한 ‘종근당 존경받는 병원인상’은 의료계의 발전과 병원문화 창달에 대한 공로가 큰 병원 CEO 1명과 병원인 5명을 매년 선정해 시상한다.

최석근 교수는 2001년부터 경희대병원 신경외과에서 진료를 해오며, 중추신경계 질환의 보건의료정책 개선을 위한 제언과 환자와 소통하며 의학정보 전달의 비대면 플랫폼으로의 개선을 위한 다각화된 노력, 치료 · 연구 부분에 있어서도 탁월한 성과를 이룬 공로 등을 인정받았다.

최 교수는 “환자의 생명과 나은 삶을 위해 더욱 노력하라는 뜻에서 주신 상이라 생각한다”며 “의료인의 본분인 연구, 교육 그리고 진료에 있어서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