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길병원, 개원 63주년 기념 임직원에 온누리상품권 선물

[라포르시안] 가천대 길병원(병원장 김양우)은 개원 63주년을 맞아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2억1,000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구매해 지난 15일 임직원들에게 선물했다고 밝혔다.

가천대 길병원은 지난달 25일 개원 63주년을 맞았다. 

병원은 지난 15일부터 협력업체 포함 4,200명의 직원들에게 5만원 상당의 상품권 총 2억1,000만원을 지급했다.

가천대 길병원은 지난해에도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개원기념식을 취소하고, 직원들에게 2억여 원의 온누리상품권을 선물한 바 있다. 

병원에 따르면 전통시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상품권을 지급하는 이유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상권을 살리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 위해서다.

김양우 병원장은 “사회적 거리두기의 실천 등 방역조치로 힘든 시간을 겪고 있는 지역의 소상공인들이 건강을 잃지 않고 힘을 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손의식 기자  pressmd@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