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의료기기
위니케어·신성이엔지, 코로나19 대응 이동식 격리병실 설치
제주한라병원에 설치한 이동형 음압격리병실 모습.

[라포르시안] 위니케어는 국립중앙의료원과 계약을 맺고 전국에 이동식 격리병실 76개, 음압기 152대 및 2개 의료기관에 이동형 음압격리병상을 공급했다고 14일 밝혔다. 

신성이엔지 투자법인인 위니케어는 신성이엔지의 반도체 클린룸과 이차전지 드라이룸 기술을 활용한 음압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격리병실 부족 사태에 대한 이야기가 지속적으로 논의되면서 즉각적으로 대처가 가능한 이동형 격리병실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 신성이엔지는 작년 초 코로나19 확산 초기부터 이런 문제점을 확인하고 이동형 격리병실, 양음압기 및 관련 설비를 개발해 위니케어를 통해 공급하고 있다.

위니케어의 음압 솔루션은 최소한의 공간에서 빠른 설치와 간단한 조작으로 사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설계 단계부터 시물레이션을 거쳐 공기 흐름과 차압을 분석, 최적화된 모듈화 음압병실을 공급하고 있다. 의료진을 위한 안전과 환자가 회복에 집중할 수 있도록 내부를 구성했으며, 사용 용도에 따라 선별진료소, 백신 예방접종센터 등으로 변경이 가능한 것이 장점이다.

이 회사의 음압솔루션 중 양음압기는 전국적으로 판매가 확대돼 300대 넘게 설치됐다. 

위니케어 김회원 본부장은 “음압솔루션은 설치 환경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게 특징"이라며 "고객이 원하는 곳에 설치 가능하고, 시뮬레이션을 거쳐 효과 분석으로 최적의 음압솔루션을 제안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