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GC녹십자, 희귀질환 환우 대상 ‘스마일 미술대회’ 후원

[라포르시안]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세계 혈우인의 날과 희귀질환 극복의 날을 기념해 한국코헴회 및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가 주최하는 ‘제1회 스마일 미술대회’를 후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미술대회는 희귀질환 환우들이 각자 인생에서 가장 행복했던 시간을 그리며, 그 순간을 영원히 기억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기획됐다. 

웃음짓게 하는 순간, 시간, 사람 등 모든 것에 대해 자유롭게 그린 작품을 우편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주최 측은 참가 그룹을 유초등부, 중고등부, 성인부 3개 부문으로 나눠 종합대상 1명과 부문별 금상, 은상, 동상을 각각 1명씩 뽑아 전체 10명의 참가자에게 경품을 수상할 예정이다. 

참가 신청은 오는 16일부터 30일까지 스마일 미술대회 공식홈페이지(www.smiledrawing.com)에서 할 수 있으며, 전문 심사위원의 심사 평가를 거쳐 내달 31일 최종결과 발표와 시상할 예정이다.

GC녹십자 관계자는 “앞으로도 희귀질환 환우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GC녹십자는 창립 초기부터 희귀질환 치료제 연구에 집중해 국산 혈우병 치료제 개발에 처음으로 성공했으며, 최근에는 세계 최초로 중증형 헌터증후군 치료제 개발에 성공했다. 

손의식 기자  pressmd@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