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이시훈 가천대 길병원 교수, 오사카대병원 초청 강연

[라포르시안] 가천대 길병원은 내분비대사내과 이시훈 교수가 지난달 24일 일본 오사카대학부속병원 미래의료개발부 산하 국제의료센터에서 온라인으로 개최하는 ‘제5회 국제공동임상연구추진심포지엄’에서 초청강연을 진행했다고 4일 밝혔다.

올해 5번째 개최된 이번 심포지엄은 유도만능줄기세포(iPS cell)를 이용한 재생의료, 인공지능 및 로봇을 이용한 미래의료, 유전체 및 빅데이터 기반의 정밀의료 등 첨단의학을 보다 효과적이고 광범위하게 임상 현장에 적용하기 위한 국제협력을 촉진하기 위해 열렸다. 

이 교수는 ‘희귀질환 영역의 국제공동임상연구 촉진 방안’을 주제로 다국적 의료기관 간의 효과적인 국제공동임상연구를 촉진할 수 있는 다양한 해법에 대해 발표했다. 

동경대학에서 티슈엔지니어링 분야를 전공하고 일본재생의료학회에서 활동 중인 이 교수는 질병관리본부 희귀질환 전문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다양한 내분비질환과 관련해 많은 연구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최근에는 인공지능의 도덕 탑재 관련 연구도 진행 중이다. 

세계 최초로 부갑상선 호르몬(PTH) 변이를 발견해 관련 내용이 해리슨 내과학 교과서(Harrison‘s Principles of Internal Medicine)에 소개됐고, 한국인에서의 수술 후 부갑상선기능저하증 현황과 관련해 세계 3대 의학 잡지인 미국의학협회지(JAMA)에 논문을 게재하기도 했다.

한편, 오사카대학부속병원은 일본 내에서 동경대병원, 게이오대병원과 더불어 임상 및 연구 분야에서 우수한 병원으로 손꼽힌다. 

손의식 기자  pressmd@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