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김승현 한양대병원 교수, 복지부장관 표창 수상

[라포르시안] 한양대학교병원 신경과 김승현 교수가 지난 18일 온라인으로 개최된 ‘2020년 보건의료기술진흥 유공자 정부포상 시상식’에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이번 행사는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주관해 보건의료산업과 국가 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연구자 및 개발자 공로를 포상하기 위해 열렸다.

김승현 교수는 글로벌 수준의 임상시험 환경 구축을 통한 국가 임상시험 경쟁력 강화, 병원 중심 개방혁신형 생태계 구축, 복지부 병원특성화사업을 통한 줄기세포치료제 상용화, 루게릭병과 치매 유발 질환 환자 맞춤형 치료제 개발 등을 이끈 점을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김 교수는 “복지부의 병원 특성화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루게릭병 줄기세포치료제 상용화를 이루었고, 국내외 환자치료에 기여해 왔다”며 “이 같은 결과는 20년 이상 루게릭병 및 치매분야의 국내 역학, 유전자 특성에 기반한 맞춤형 치료전략을 위해 노력해 준 여러 교수들과 세포치료센터 구성원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