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명지병원, 혈액투석 적정성 평가 1등급 판정

명지병원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실시한 ‘2012년 혈액투석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 판정을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명지병원에 따르면 심평원이 전국 688개 혈액투석 실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2년 혈액투석 적정성을 평가한 결과, 명지병원은 96.1점으로 전국 평균인 85.2점, 경기지역 평균인 82.0점을 웃돌았다.

병원은 “지난해 8월 인공신장실을 대폭 확장 이전했다”며 “투석치료 정보관리시스템(TDMS)를 도입해 혈액투석환자들에게 자동화된 투석치료 시스템과 맞춤 진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영구 기자  yang0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영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