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길병원 여교수회, 취약계층 환자 위해 성금 전달

[라포르시안] 가천대 길병원(병원장 김양우)은 병원 여교수회가 지난 8일 사회사업실을 통해 환자 3명에게 성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여교수회(회장 하승연)는 2008년 이후 매년 12월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치료를 포기하지 않고 병을 극복하고 있는 환자들에게 소정의 치료비를 전달해 왔다.

올해는 담도암 치료 중인 송모씨와 간부전 치료를 받고 있는 박모씨, 흉부 치료를 받고 있는 신모씨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여의사회는 또 가천의대 학생 중 모범적인 태도로 의료인이 되기 위해 학업에 정진하고 있는 학생들에게도 5년 전부터 장학금을 전달해 왔으며, 올해도 학생을 선발해 장학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하승연 교수는 “가천대 길병원 60여 명의 여교수들이 자발적인 참여로 매년 기부금을 조성하고 있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환자들이 치료를 포기하지 않길 바라는 의료진의 마음이 잘 전달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손의식 기자  pressmd@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