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원자력병원 노우철 박사, ‘김진복 암 연구상’ 수상

[라포르시안] 원자력병원(원장 홍영준)은 유방암센터 노우철 박사가 지난 5일 대한암연구재단에서 주최한 서울국제위암포럼 2020에서 ‘제15회 김진복 암 연구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김진복 암 연구상은 위암 수술 분야의 세계적인 권위자인 고(故) 김진복 서울의대 명예교수 업적을 기리기 위해 제정됐다.

노우철 박사는 지난해 9월 세계 최대 암 학회인 미국 임상종양학회 학술지인 임상종양학저널(Journal of Clinical Oncology)에 폐경 전 유방암 환자의 새 치료 가이드라인을 제시한 임상연구 결과를 게재해 수상자로 선정됐다.

한국유방암학회 주관으로 2009년부터 9년 간 국내 34개 의료기관이 참여하는 다기관 임상연구 책임연구자인 노우철 박사는 폐경 전 젊은 유방암 환자가 항암 치료 후 난소 기능이 회복했을 때 추가로 난소기능억제 치료를 받는 게 재발률을 낮추고 생존율을 높일 수 있다는 것을 입증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