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사회 톡톡뉘우스
안과 시력교정술 발달로 고도근시, 난시도 시력 교정 가능해져

몸을 천 냥으로 보았을 때 구백 냥의 가치를 가진다는 눈은 그 모양새로 한 사람의 외양과 분위기를 좌우하며 시력이라는 신체활동의 중대한 기능을 담당한다.

현대사회로 접어들면서 스마트폰, PC 모니터 등을 장시간 응시하는 생활습관이 널리 퍼지면서 평균 시력이 저조해지고 있다. 시력은 체중과 달리 한 번 나빠지면 저절로 다시 좋아지는 일이 없어 안경 또는 콘택트렌즈 착용에 의존해야 했다. 그러나 라식, 라섹, 올레이저라섹 등 시력교정술이 발달하면서 이제는 번거롭고 불편한 안경, 렌즈 착용으로부터 자유로워질 수 있게 되었다.

라식, 라섹, 올레이저라섹 등 다양한 시력교정술은 제각기 적합한 수술 대상이 존재하며 장단점도 극명한 편이기에 차이점을 잘 알아본 뒤 본인에게 맞는 기법으로 시력을 교정하는 것이 좋다.

일반적인 라식 수술은 각막 절편을 만들어 젖힌 후 레이저로 실질부를 조사하여 시력을 교정하고 난 뒤 젖혀놨던 각막 절편을 다시 닫아 마무리하는 방식이다. 각막 실질층을 일부 제거하고 각막 절편을 생성한 후 다시 닫아주는 방식으로 인해 외부 충격에 약하며 고도근시, 고도난시를 가진 경우 수술 자체가 불가능하다.

또한 라섹 수술은 각막 절편을 만들지 않고 브러쉬, 블레이드 등을 이용해 각막 상피를 완전히 제거하고 시력을 교정하는 방법이다. 물리적인 외력에 의존해 각막을 제거하기 때문에 절단면이 고르지 못해 통증, 긴 회복기간 등이 한계점으로 꼽혔다.

반면 최근 고안된 올레이저라섹의 경우 SPT기법으로 각막 표면을 레이저로만 절삭하는 것이 특징이다. 물리적인 절삭면이 아닌 레이저를 응용한다는 특성 덕에 일반 라섹보다 통증은 줄어들고 회복기간은 단축된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수술의 전 과정이 레이저로만 이루어지기 때문에 소요 시간이 10여분 내외로 짧으며 각막혼탁이 생길 염려가 적다.

강남스마일안과 유로미 원장은 “올레이저라섹은 고도근시, 고도난시를 가진 환자들도 활용할 수 있는 시력교정술이다. 기존 라식과 라섹의 장점을 모아 고안된 방법이기 때문에 효율적이고 안정적인 시력 교정을 원하는 환자들에게 적합한 대안이 될 수 있다. 다만 환자의 각막 두께, 시력 등 여러 제반 사항들을 꼼꼼히 진단해보고 수술 여부를 결정해야 하기 때문에 관련 수술 경험과 노하우가 많은 의료진에게 상담을 먼저 받아보는 것이 좋다”라고 전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