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행사
고양의료발전포럼, 12일 '코로나19 재유행 대비 전략' 논의

[라포르시안] 인(IN) 코로나시대에 대처하는 전략과 병원관리에 대한 지혜를 모으는 제2회 고양의료발전포럼이 오는 12일 오후 3시 명지병원 T관 6층 농천홀에서 개최된다.

제2차 고양의료발전포럼은 ‘코로나19의 2차 대유행에 대비하는 전략과 인(IN) 코로나 감염병 시대의 병원 관리 시스템’을 주제로 진행한다.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현장 참석인원을 최소화 하고 유튜브(‘청년의사 K-헬스로그’ 채널)로 실시간 중계한다.

경기도 고양시에 소재한 국립암센터와 동국대병원, 명지병원, 일산백병원, 일산병원 등 5개 종합병원이 공동 참여하는 고양의료발전포럼은 지역민의 보건 향상을 위해 상호 소통하고 신뢰 기반 구축에 대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출범했다.

명지의료재단 김세철 의료원장이 좌장을 맡는 제1세션에서는 명지병원 서용성 기획실장(심장내과 교수)이 ‘인 코로나 시대의 병원시스템’을 주제로 발표한다. 국립암센터 헬스케어플랫폼센터 손대경 센터장의 ‘병원 내 서베일런스 시스템을 어떻게 업그레이드 할 것인가?’, 국립암센터 기모란 교수의 ‘2차 대유행 예측 모델과 대응전략’에 대한 발표가 이어진다.

제2세션 패널토의에는 주제발표 연자들과 일산백병원 곽이경 감염관리실장, 동국대병원 정재우 감염관리실장, 일산병원 박윤선 감염관리실장 등이 참여한다.

대한의료정보학회 이영성 이사장이‘재난 대응 지역보건정보체계 전략 소개’를 주제로 초청특강도 실시한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