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
필립스코리아, 루닛·뷰노와 의료 AI 연구개발 업무협약

[라포르시안] 필립스코리아(대표 김동희)는 의료 인공지능 전문기업인 루닛(대표 서범석), 뷰노(대표 이예하)와 헬스케어 AI 연구 개발 및 국내외 의료기관 임상 상용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헬스케어 AI 기술이 실제 임상에 적용되려면 임상적 유효성이나 정확성 등에 대한 철저한 검증 절차가 필요하다.

필립스는 헬스케어 AI 개방형 리서치 플랫폼인 필립스 인텔리스페이스 디스커버리(IntelliSpace Discovery)를 제공하고 있다. 이 플랫폼은 전문 의료진뿐만 아니라 루닛과 뷰노 같은 헬스케어 AI 솔루션 업체가 학습용 데이터 준비 단계부터 임상적 검증 및 병원 내 실제 임상 도입 때까지 개발과정을 지원하는 역할을 한다.

이번 협약에 따라 3개 기관은 국내 기술을 중심으로 헬스케어 AI 솔루션을 개발하고, 이 솔루션이 국내외 의료기관의 임상에서 상용화될 수 있도록 긴밀히 협력할 예정이다.

특히 필립스는 인텔리스페이스 디스커버리를 통해 루닛 및 뷰노의 헬스케어 AI 알고리즘이 해외 의료기관에서 임상 검증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필립스코리아 김동희 사장은 “이번 협력의 성과를 통해 우리나라가 헬스케어 AI 분야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