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사회 헬스in사이트
한관종 치료·재발 줄이려면 ‘아그네스레이저’ 효과적

한관종, 비립종 등 피부에 나타나는 작은 좁쌀 여드름과 같은 현상들 때문에 고민을 토로하는 이들이 많다.

이 중에서 한관종은 땀관종이라고 불리는 것처럼 에크린 땀샘의 분비관에서 기원한다고 알려진 흔한 양성 종양 중 하나로 동양 여성에게서 많이 발생한다.

특히 눈 주변처럼 얼굴에 나타나는 경우가 많고 제거 후에도 다시 주변을 위주로 번져가며 재발하는 케이스가 대부분이라 제대로 된 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전문가는 조언했다.

미세고주파절연기기 아그네스를 개발한 청담고운세상피부과에 따르면 이러한 한관종을 재발 없이 치료 하고 싶다면 아그네스레이저가 효과적이라 전했다.

한관종은 피부 겉표면이 아닌 진피층의 땀샘에서 부터 시작된 병변이기 때문에 겉부분만 깎아내는 치료 시 효과가 떨어지고 재발이 잦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청담고운세상피부과 관계자는 “흉터가 남을 수 있어 강한 치료는 어려워 발생 빈도수에 비해 치료가 까다로운 병으로 손꼽히기도 했다” 며 "이러한 문제를 보완한 치료법이 바로 아그네스"라고 설명했다.

아그네스 시술은 절연된 니들을 이용해 피부 속 깊은 진피층까지 에너지를 전달할 수 있어 한관종의 원인이 되는 땀샘제거가 가능하며, 니들의 윗부분은 절연되어 있어 흉터를 예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청담고운세상피부과 관계자는 “아그네스레이저는 한관종의 원인이 되는 땀샘에 에너지를 직접 전달하는 방식이기 때문에 한땀한땀 꼼꼼히 시술하는 것이 중요하다” 며 "재발 없이 제대로 된 효과를 보기 위해서는 숙련된 의료진으로부터 체계적인 상담과 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현숙 기자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현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