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사회 헬스in사이트
팔뚝살빼기 등 상체비만 다이어트로 효과적인 방법은?

보통 다이어트를 할 때 섭취하는 음식의 칼로리에만 집착하는 경우가 많은데, 비만 유형에 상관없이 무리한 식사조절을 하게 되면 요요현상을 겪거나 근육에 무리를 주어 건강을 해치는 경우가 허다하다.

몸 전체가 과체중인 ‘고도비만’, 신체 중 일부분만 통통한 ‘부분비만’, 복부에만 지방이 축적되어 있는 ‘마른비만’등 각각의 유형들이 있지만 그 중 다리에 비해 배, 등, 팔 부위에 지방이 많은 체형은 인터벌 트레이닝 등 유산소 운동과 근력운동을 병행하는 것이 좋다.

하지만 체중을 평균보다 많이 빼야 하는 과체중이나 비만인 경우 상대적으로 다이어트에 소모하는 시간이 길고 요요현상으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다. 반복되는 다이어트 실패로 점점 더 살찌는 체질로 바뀌게 되는데, 이런 경우 의지만으로는 살을 빼기 힘든 상태가 되기 때문에 체내에 지방세포를 줄여주는 시술적인 방법이 도움이 될 수 있다.

마이클리닉에서는 마이주사요법과 지방파괴레이저 시술의 조합으로 수술 없이 울퉁불퉁한 뒷라인을 매끄럽게 정리할 수 있다고 한다. 주로 사용되는 액센트 울트라의 유니폴라RF는 혈액순환의 악화로 뭉쳐 있는 지방을 원래 성질의 빠질 수 있는 지방형태로 성질변화를 유도하고 지방을 융해시키며 지방이 빠진 부위를 탄력을 올려 살이 빠지더라도 처짐 현상이 생기지 않도록 한다.

강은희 원장은 “특정 부위의 살이 빠지지 않거나 특정 부위 혹은 전체적으로 체지방률이 높은 사람은 시술적인 도움을 받으면서 운동이나 식이요법을 병행해 몸매를 만드는 것이 효과적인 방법이 될 수 있다”며 “사람마다 체형이나 지방의 축적 정도와 형태 등이 다르기 때문에 개개인에 적합한 시술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전문의를 통한 정확한 체형진단이 이뤄져야 한다”고 전했다.

강 원장은 "시술 후 격렬한 운동이나 근력운동은 피해주는 게 좋지만 가벼운 유산소 운동이나 스트레칭은 도움이 된다"며 "치료강도나 개인의 상태에 따라 일시적 붓기나 멍 등이 발생할 수 있으나 수일 내 사라지며 붉음증, 가려움증 등 역시 금방 사라지므로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고 덧붙였다.

한현숙 기자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현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