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사회 헬스in사이트
‘코끝성형’ 으로 티 안나게 인상을 바꾼다?

코가 얼굴의 중심이라면 코끝은 코의 중심점이라고 할 수 있다. 때문에 코끝은 약간의 변화만으로도 전체적인 얼굴의 인상에 전혀 다른 느낌을 줄 수 있어 심미적인 관점에서 보았을 때 매우 중요한 부위이다. 특히 우리나라 사람들의 경우 대부분이 코끝과 코의 높이가 전체적으로 낮고 짧으며 코끝이 둥글거나 처져 보이기도 하기 때문에 코끝에 약간의 변화만 주더라도 전체적인 인상에 큰 변화를 가져다줄 수 있다.

코끝 성형은 콧구멍이 지나치게 드러나지 않는 각도 안에서 끝이 살짝 들린 듯 한 자연스러운 형태의 모양이 최근 여성들 사이에서 크게 각광받고 있다. 이러한 코끝 성형은 코끝을 형성하는 연골의 일부를 제거하고 다듬어서 보다 날렵하게 만들어 준 뒤 가운데로 모아주는 연골 성형술이나 코끝에 과다하게 몰린 연부조직을 제거하고 연골 이식 등으로 코끝을 세워주는 코 끝 융기술이 가장 대표적인 방법이다.

차이정성형외과 코성형 클리닉 정원균 원장은 코끝이 두툼한 복코의 코끝성형에 대해 “뭉툭한 코끝은 코끝 연골의 일부를 떼어내고 가운데로 모아주며 코끝 피하 조직도 같이 제거해주면 뭉툭한 코끝이 줄어들게 된다. 경우에 따라 환자 본인의 귀연골을 이용한 자가연골 이식 등으로 코끝을 좀 더 높여주면 더욱 좋아지기도 한다."면서 "다만, 이 수술은 코끝의 피부가 얇을수록 효과가 크고 두꺼울수록 효과가 떨어지는 경향이 있다. 따라서 수술은 전문의가 환자의 상태를 직접보고 나서 수술방법을 결정할 있으며, 더 정확한 결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코끝이 길고 처진 화살코나 코끝이 들린 들창코에 대해서도 “화살코는 코끝 쪽 비중격연골의 절제로 코의 전반적인 길이를 줄이고 코 끝 연골(비익 연골)에 대한 성형술과 콧기둥 성형술 그리고 코끝으로의 연골 이식술 등으로 코끝을 올려주어 코의 길이를 짧게 코끝은 더 예쁘게 만들어준다. 반대로 코끝이 들린 들창코의 경우는 코 끝 연골(비익 연골)과 코 중앙부 연골(외측 연골)을 인위적으로 떼어서 분리한 다음 들린 코끝 연골을 밑으로 잡아 내려서 코끝의 모양을 개선시킨 후 미리 크게 떼어낸 본인의 비중격 연골판이나 가슴연골판 등으로 내린 코끝 연골 뒤쪽에 버팀목을 대주어 밑으로 내려진 코끝연골이 위로 다시 들려올라가지 못하게 해 주는 비중격 연장술로 교정한다”고 전했다.

코끝성형은 자가 연골인 비중격연골이나 귀 연골을 이용하기 때문에 안전하면서도 자연스런 결과를 기대할 수 있다. 코의 높이와 코끝의 모양이 자신의 얼굴형과 눈, 턱 끝 모양 등과 조화를 이루어야 한다. 그러나 코의 특징과 모양에 따라 수술방법도 달라지기 때문에 수술은 반드시 임상경험이 풍부한 숙련된 전문의와의 상담을 통해 진행되어야 한다고 정원균 원장은 전한다.

정원균 원장은 “코 끝 성형은 코성형의 효과를 배가시켜 주는 수술이다. 특히 코끝의 모양이 마음에 들지 않아 코 재수술을 고려하는 환자들이 매우 많을 정도로 코끝의 모양은 환자의 인상을 결정하고 수술의 성공 여부를 판단하는 아주 중요한 기준이 된다. 그러나 환자마다 상황이 모두 다르기 때문에 성공적인 결과를 위해서는 반드시 임상 경험이 많은 전문의와 충분한 상담을 거친 후 시술 받는 것이 가장 안전하고 성공적인 결과를 만들어 낼 수 있다”고 조언한다.

한현숙 기자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현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