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사회 헬스in사이트
윤곽주사 시술, 스테로이드 성분 부작용 주의해야

요즘 대부분의 성형외과나 피부과에서는 윤곽주사를 쉽게 접할 수 있다.

윤곽주사는 지방 분해 성분으로 이루어진 약물을 피하지방층에 주입해 지방을 녹이는 원리로 수술에 비해 안전하게 성형 효과를 얻을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기본적으로 얼굴축소, 갸름한 턱선, 사각턱 교정 등의 외모 개선에 도움되며, 안면 좌우비대칭 개선, 심술보 제거도 가능하다.

윤곽주사는 해당 부위의 지방조직 밀도나 형태에 따라 사이즈 감소 속도가 차이가 나지만 수술후 회복기간과 비교해 보면 효과도 빠른 편이다.

이처럼 윤곽주사는 수술적인 치료에 비해 안전하면서 시술 효과도 빠르게 나타나지만 문제점도 분명히 있다.

대표적으로 약물의 혼합 과정에서 종종 사용되는 스테로이드 성분으로 인한 부작용이다.

스테로이드는 지방을 위축시켜 얼굴살을 빼는데 사용되지만 과량 사용할 경우 생리불순, 부정출혈을 비롯하여 피부함몰, 볼패임, 탈색 등의 부작용을 유발한다. 또한 일시적이어서 반복적으로 시술을 해야하는 문제도 있다.

최근에는 스테로이드 성분을 함유하지 않은 윤곽주사가 활용돠고 있다. 스테로이드를 사용하지 않고도 지방감소 뿐아니라 연부조직의 타이트닝을 기대할 수 있어 부정출혈이나 볼패임과 같은 부작용 없이 보다 안전한 시술이 가능하다.

참의원 정창영 원장은 “윤곽주사에는 스테로이드를 사용하는 경우가 종종 있지만 노하우가 있는 병원에서는 스테로이드를 첨가하지 않은 윤곽주사로도 사이즈 감소를 이룰수 있으므로 상담시 해당 내용을 꼼꼼히 확인해볼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한현숙 기자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현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